top of page

[연합뉴스] 국방부 "북한 핵사용 기도하면 김정은 정권은 종말" 경고

"핵공격 위협을 자행·도발적 언사…이제라도 비핵화 복귀해야"

2023-01-01 15:15 김지헌 기자

김정은 "핵탄 보유량 기하급수적 늘려라"…전원회의 보고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해 말 열린 노동당 전원회의에서 핵탄두 보유량을 기하급수적으로 늘리겠다는 방침을 밝혔다.김 위원장은 전원회의 보고에서 "남조선괴뢰들이 의심할 바 없는 우리의 명백한 적으로 다가선 현 상황은 전술핵무기 다량 생산의 중요성과 필요성을 부각시켜주고 나라의 핵탄 보유량을 기하급수적으로 늘일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일 밝혔다. 2023.1.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국방부가 새해에도 핵무력 강화 매진을 공언한 북한을 향해 '정권 종말'을 경고했다. (이에 대해) 국방부는 1일 '북한 노동당 중앙위 전원회의 결과발표에 대한 국방부 입장'을 출입기자단에 보내 "북한이 만일 핵사용을 기도한다면 김정은 정권은 종말에 처하게 될 것임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 군은 미국 확장억제 실행력을 실질적으로 제고하고 한국형 3축 체계를 획기적으로 강화해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을 억제 및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방부는 "우리 군은 확고한 정신적 대비태세를 바탕으로 북한의 어떠한 대칭· 비대칭 도발에 대해서도 일전불사의 결기 하에 단호히 응징하기 위한 군사대비태세를 갖춰 나가는 동시에 우월한 힘을 통해 평화를 지키는 '튼튼한 국방, 과학기술 강군' 육성을 위해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30101039200504 에서 확인하세요.

조회수 17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